수잔 서덜랜드(Susan Sutherland) 미 웰슬리대 경제학과, 일리노이대(어바나샴페인) 문헌정보학 석사, 맥킨지 부동산 부문 리서치 전문가
수잔 서덜랜드(Susan Sutherland) 미 웰슬리대 경제학과, 일리노이대(어바나샴페인) 문헌정보학 석사, 맥킨지 부동산 부문 리서치 전문가

최근 글로벌 부동산 컨설팅 업체 존스랑라살르(JLL)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공유 오피스 시장에서 기회 포착하기’라는 제목의 보고서를 내놨다. 보고서는 2014년부터 2017년까지 최근 4년간 공유 오피스 시장에서 아·태 지역의 성장세가 두드러졌다고 분석했다. 여기에는 2016년부터 2017년 사이 글로벌 공유 오피스 서비스 업체인 ‘위워크(WeWork)’가 아시아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입한 것이 결정적으로 작용했다.

보고서를 작성한 수잔 서덜랜드 JLL 아·태 기업솔루션리서치 총괄이사와 서면으로 인터뷰했다. 서덜랜드 이사는 “빠르게 변화하는 환경 속에서 민첩하게 대응해야 하는 대기업들도 공유 오피스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으며 수요는 지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기업의 공유 오피스 입주가 일부 부서의 실험적인 단계에 그치고 있는 것에 관해서는 “공유 서비스 업체와의 조율을 통해 해결될 수 있다”며 “대기업은 공유 오피스를 통해 일하는 공간에 대한 생각을 근본적으로 바꿀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아·태 시장에서 ‘위워크’ 같은 공유 오피스의 수요가 많은 이유는.
“2014년부터 2017년까지 공유 오피스 동향을 보면, 아·태 지역이 연평균 35.7%의 성장률을 보였다. 같은 기간 미국은 연평균 25.7%, 유럽은 21.6% 성장했다. 위워크 같은 서비스 업체가 세계적으로 빠르게 확장하면서 아시아 시장에도 본격적으로 뛰어든 것이 공유 오피스에 대한 관심을 끌어올렸다. 빠르게 변화하는 환경에 대응해야 하는 대기업들이 공유 오피스에 관심을 갖게 된 것도 아시아의 관련 시장 성장을 견인했다. 투입 인력이나 사업 전략을 빠르게 조정하기 위해서는 부동산 포트폴리오 조정이 필수다. (단기로 계약하는) 공유 오피스 모델은 이런 점에서 유용하다. 비용 절감 효과도 있다.”...

이용권 구매

일부 기사의 전문 보기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권을 구매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장우정 기자

  • 목록
  • 인쇄
  • 스크랩
  • PDF 다운
ⓒ 조선경제아이 & economy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