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 베네통이 선보인 선명한 색감의 옷들. 사진 블룸버그 02 구찌 스커트를 입고 구찌 핸드백을 멘 여성. 03 샤넬의 상징 검은색핸드백. 04 안나수이의 상징인 보라색. 05 에르메스의 상징 주황색 케이스.
01 베네통이 선보인 선명한 색감의 옷들. 사진 블룸버그
02 구찌 스커트를 입고 구찌 핸드백을 멘 여성.
03 샤넬의 상징 검은색핸드백.
04 안나수이의 상징인 보라색.
05 에르메스의 상징 주황색 케이스.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구찌의 2016년 가을·겨울 패션쇼는 화려했다. 선홍색 치마에 살구색 블라우스, 검은빛이 도는 붉은색 재킷에 꽃무늬 패턴이 들어간 스카프, 나비 무늬가 들어간 치마를 입은 모델들이 런웨이를 가득 메웠다. 색상은 화려했고 꽃과 나비, 새, 잠자리, 도마뱀을 자수나 프린트로 표현해 옷과 가방을 장식하는 데 사용한 구찌의 시도는 파격적이었다.

화려한 색상은 2015년 1월 구찌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영입된 알렉산드로 미켈레의 작품이었다. 그는 구찌에서 주를 이뤘던 검정이나 갈색과 같은 무거운 색상에서 벗어난 제품을 선보였다. 그 결과 구찌는 변화가 없어 ‘고루하다’는 이미지에서 탈피해 ‘핫한’ 브랜드로 거듭났다. 덕분에 2016년 연 매출은 전년보다 17% 성장했다.

패션은 대표적인 컬러마케팅 분야다. 패션 기업은 기업 이미지를 색상으로 표현한다. 명품 브랜드 샤넬은 검은색을 브랜드 대표 컬러로 내세운다. 검은색은 권력과 지배를 암시하는 동시에 우아함과 기품을 표현하는 컬러로 쓰인다. 가장 보수적이면서도 품위 있는 색인 검정은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준다. 샤넬은 검은색을 이용해 ‘명품’이라는 이미지를 공고하게 한다. 샤넬은 화장품부터 의류에 이르기까지 검은색을 대표 컬러로 고수한다. 샤넬은 검은색으로 꾸민 매장 인테리어와 두 개의 검은색 C자로 만든 로고를 선보인다. 샤넬을 대표하는 핸드백은 물론 립스틱 케이스도 검은색 일색이다.

프랑스 명품 브랜드 에르메스는 제2차 세계대전 이후부터 지금까지 주황색 로고를 사용하고 있다. 에르메스가 주황색을 브랜드 컬러로 선정한 이유는 천연 가죽과 가장 흡사한 색이기 때문이다. 천연 가죽 느낌을 살려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주고자 하는 것이다. 에르메스는 패키지 디자인에도 주황색을 사용해 브랜드 특성을 강화하는 장치로 사용한다...

이용권 구매

일부 기사의 전문 보기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권을 구매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미하 기자

  • 목록
  • 인쇄
  • 스크랩
  • PDF 다운
ⓒ 조선경제아이 & economy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