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혜 서울대 소비자학과 석·박사, <트렌드 코리아 2014~2020> 공저자, 한국소비자원 소비자교육 교사 연수 강사, 월간 ‘신용사회’ 트렌드 읽기 칼럼 연재 / 사진 정미하 기자
최지혜
서울대 소비자학과 석·박사, <트렌드 코리아 2014~2020> 공저자, 한국소비자원 소비자교육 교사 연수 강사, 월간 ‘신용사회’ 트렌드 읽기 칼럼 연재 / 사진 정미하 기자

“구독경제를 즐기는 이들은 대부분 밀레니얼 세대입니다. 평생 돈을 모아도 집 한 채 사기 힘들어진 시대에 태어난 이 세대는 공간·상품·서비스를 소유하는 데 신경 쓰기보다 ‘더 나은 취향을 가진 사람이 되자’고 마음먹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죠.”

해마다 한국 사회를 관통하는 시대 흐름을 정확하게 예측해 주목받는 ‘트렌드 코리아’ 시리즈의 공저자인 최지혜 서울대 소비트렌드분석센터 연구위원은 구독경제가 확산하고 있는 배경을 이렇게 설명했다. 최 연구위원은 서울대 소비자학과 석·박사 과정을 거친 뒤 김난도 서울대 소비자학과 교수가 이끄는 소비트렌드분석센터 연구위원으로 일하고 있다. 그는 2014년부터 7년 동안 ‘트렌드 코리아’를 공저했다.

11월 12일 오후 3시, 서울 강남구 양재천 인근에서 만난 최 연구위원은 기업을 대상으로 내년 소비 트렌드에 대해 강연하고 오는 길이라고 했다. 서울대 소비트렌드분석센터가 꼽는 2020년도 소비 트렌드 10가지 중 하나는 ‘스트리밍 라이프’. 스트리밍 라이프는 일정 기간 돈을 지불하고 재화와 서비스를 추천받는 구독경제와 구독경제라는 용어가 등장하기 이전, 물건을 빌려 쓰는 것을 뜻하던 렌털 서비스를 포괄한다...

이용권 구매

일부 기사의 전문 보기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권을 구매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미하 기자

  • 목록
  • 인쇄
  • 스크랩
  • PDF 다운
ⓒ 조선경제아이 & economy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