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송이 1975년 서울 출생, 서울과학고, 카이스트(KAIST) 전기 및 전자공학과, 미국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 대학원 컴퓨터 신경과학 뇌·인지과학전공 박사, 2000년 맥킨지앤드컴퍼니 입사, 2002년 와이더댄닷컴 이사, 2004년 SK텔레콤 상무
윤송이
1975년 서울 출생, 서울과학고, 카이스트(KAIST) 전기 및 전자공학과, 미국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 대학원 컴퓨터 신경과학 뇌·인지과학전공 박사, 2000년 맥킨지앤드컴퍼니 입사, 2002년 와이더댄닷컴 이사, 2004년 SK텔레콤 상무

2015년 3월 27일, 한국 대표 게임 회사 엔씨소프트(이하 엔씨)의 주주총회가 열린 날 윤송이 엔씨 사장은 그의 경영 능력을 의심하던 이들에게 일격을 날렸다. 윤 사장은 주총이 열리기 두 달 전 부사장에서 사장으로 승진했다. 2008년 11월 엔씨 부사장으로 합류하고 7년 만이었다. 일각에선 윤 사장의 승진 배경으로 김택진 엔씨 대표의 부인이라는 것을 거론하며 경영 능력에 의문을 표시했다.

하지만 윤 사장은 실적으로 자신을 증명했다. 윤 사장이 엔씨웨스트(엔씨 북미·유럽 법인) 대표(최고경영자·CEO)를 맡은 2012년 이후 3년 연속 흑자를 기록한 것. 엔씨웨스트는 2009~2011년 약 700억원의 누적 적자를 기록했다. 윤 사장은 엔씨웨스트 대표로 취임한 이후 2년 동안 여러 지역에 분산돼 있던 개발 및 사업 조직을 통합했고, 엔씨웨스트 홀딩스를 설립해 시장 대응 기능을 강화하면서 위기에 빠졌던 회사를 살려냈다. 대표 취임 첫해였던 2012년 출시한 ‘길드워2’ 성공에 힘입어 그해 매출만 전년보다 435% 증가한 2568억원을 기록했다.

윤 사장은 이공계 출신이다. 드라마 ‘카이스트’에서 배우 이나영이 연기한 천재 공학도의 실제 모델이다. 윤 사장은 서울과학고와 카이스트(KAIST)를 조기 졸업했고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에서 컴퓨터 신경과학 뇌·인지과학 박사 학위를 3년 6개월 만에 딴 ‘최연소(24년 2개월) 박사’다. 그러나 예상을 깨고 학문의 길 대신 기업을 택했다. 첫 직장은 글로벌 컨설팅 회사 맥킨지앤드컴퍼니. 2004년 29세에 SK텔레콤 최연소 임원으로 발탁되면서 아시아 월스트리트저널(WSJ)의 ‘주목할 만한 세계 50대 여성 기업인’으로 선정되는 등 공학도 출신 경영인으로 자리 잡았다...

이용권 구매

일부 기사의 전문 보기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권을 구매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미하 기자

  • 목록
  • 인쇄
  • 스크랩
  • PDF 다운
ⓒ 조선경제아이 & economy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