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준한 KAIST 경영공학 석사, 북경흑룡청마과기유한공사 공동 대표, 아크 컨설팅 글로벌 어드바이저
안준한
KAIST 경영공학 석사, 북경흑룡청마과기유한공사 공동 대표, 아크 컨설팅 글로벌 어드바이저

2019년은 중국 시장에서 ‘왕홍(網紅)경제’ 영향력이 정점에 이른 가운데 라이브 방송을 통한 전자상거래가 크게 성장한 한 해였다. 이를 반영하듯 중국의 대표적인 블로그형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인 웨이보가 타오바오와 연결 가능한 라이브 방송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내놓는다고 공식 발표했다. 왕홍 기획사로 불리는 다중채널네트워크(MCN)는 2015년 150개 수준에서 2019년 6월 말 6500개를 넘어섰다.

하지만 왕홍경제 문제점이 계속해서 제기됐다. 왕홍의 끝없는 몸값 상승 탓에 마케팅 비용으로 환산되는 왕홍 비용은 웬만해서 투자수익률(ROI)을 맞출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 하지만 이보다 더 큰 문제는 바로 대형 왕홍의 진정성 이슈로 인해 유료 광고에 대한 불신과 왕홍에 대한 신뢰도가 하락했다는 점이다.

직접 체험한 후 전달하던 솔직한 후기는 체험하지 않은 제품까지 사용해본 것처럼 위장한 거짓 후기로 변질되거나 허위·과장 광고까지 이슈가 끊이지 않았다.

라이브 방송 완판남으로 불리는 리자치는 지난해 9월 라이브 방송을 통해 소비자에게 추천했던 민물 대게의 산지가 다른 지역으로 밝혀지면서 허위 광고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지난해 연말 중국 당국이 온라인 쇼핑몰, SNS 등의 허위 광고와 거짓 후기 등을 대상으로 이른바 ‘왕홍 단속’에 나서기도 했다...

이용권 구매

일부 기사의 전문 보기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권을 구매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안준한 아도바 대표이사

  • 목록
  • 인쇄
  • 스크랩
  • PDF 다운
ⓒ 조선경제아이 & economy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