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다 히로야(増田 寛也) 일본 도쿄대 법대, 이와테현 지사, 내각부 특명 담당 대신, 일본우정주식회사 대표집행이사장
마스다 히로야(増田 寛也)
일본 도쿄대 법대, 이와테현 지사, 내각부 특명 담당 대신, 일본우정주식회사 대표집행이사장

‘충격, 896개 지자체가 사라진다.’ ‘지방 도시 살생부 마스다 목록에 지자체들 충격.’

2014년 일본 창생 회의에서 ‘마스다 보고서’가 발표된 이후 일본 언론은 이렇게 대서특필했다. 일본 전역이 충격에 빠졌다. 2040년까지 일본의 896개 시·정·촌이 소멸할 것이라는 예측이었다. 일본의 시·정·촌은 행정구역상 우리의 시·군·구에 해당한다.

‘이코노미조선’은 한국보다 먼저 지방 도시 인구 감소 문제에 대응해온 일본의 인구 전문가 마스다 히로야 도쿄대 공공정책대학원 교수를 서면 인터뷰했다.

마스다 교수는 인구 예측 보고서인 ‘마스다 보고서’를 작성해 일본 사회에 경종을 울렸다. 일본 지방 도시가 사라진다는 책 ‘지방 소멸’을 집필한 그는 “지방 핵심 도시들은 수도권으로 인구 유출을 막을 ‘인구의 댐’이 돼야 한다”라며 “압축도시 모범 사례인 일본 도야마를 주목할 필요가 있다”라고 했다...

이용권 구매

일부 기사의 전문 보기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권을 구매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오민지 인턴기자

  • 목록
  • 인쇄
  • 스크랩
  • PDF 다운
ⓒ 조선경제아이 & economy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