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의 경제학자 존 M. 케인즈는 “소비는 미덕”이라고 했다. 경제라는 엔진을 움직이는 동력이 소비라는 의미에서다. 그러나 지금 우리 경제는 소비가 얼어붙고 있다. 실질소득이 감소한 탓도 있겠지만 심리적 요인이 더욱 강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꽁꽁 얼어붙은 소비심리를 녹일 수 있는 것은 미래에 대한 희망이다. 또 경제회생에 대한 자신감에서도 소비는 살아난다. 소비를 살려 경제를 회생시켜야 하는 과제가 발등의 불이 된 것이다. 왜 소비가 얼어붙었는지, 또 외국에서는 어떻게 소비를 회복시켰는지, 현재 우리는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를 살펴본다.



  Part1     소비자 왜 돈 안 쓰나?  미래 불확실성에 미동조차 안해

  Part2     최근 소비 트렌드와 기업 대응  여유로운 생활추구로 웰빙상품 ‘불황중 호황’

  Part3     일본 사례로 본 소비활성화 해법  기업이 소비 이끌어내야,  소비 코드 읽으면  

              호황도 멀지 않아

  Part4     주말 마케팅이 뜬다  가족 중심적 여가문화 변화 노려야

  Part5     지갑을 열어라  저가·초저가 vs 럭셔리 명품

  • 목록
  • 인쇄
  • 스크랩
ⓒ 조선경제아이 & economy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