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건설이 최근 공급한 인천 ‘검단 금호어울림 센트럴’ 아파트가 전 가구 1순위에 청약을 마감하는 등 분양 완판을 이어 가고 있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11월 6일 ‘검단 금호어울림 센트럴’의 1순위 청약을 진행한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총 620가구 모집에 3189명이 청약해 평균 5.14 대 1, 최고 7.5 대 1의 경쟁률로 전 가구가 1순위에 마감됐다.

주택형별로는 3개 타입 중 전용 74㎡A가 107가구 모집에 802명이 몰리며 최고 경쟁률인 7.5 대 1을 기록했다. 이어 전용 84㎡A가 332가구 모집에 1673명이 몰리며 가장 많은 청약 건수를 기록, 5.04 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검단 금호어울림 센트럴’은 인천 검단신도시에서 첫 번째 공공분양 아파트다. 특히 검단 노른자위로 평가받는 1단계 중심상업지구 앞에 있다.

교통망도 우수하다. ‘검단 금호어울림 센트럴’은 인천 지하철1호선 연장선 신설역(2024년 개통 예정)이 도보 5분 거리에 있는 역세권 단지로 서울 및 수도권 이동이 편리하다. 신설역 이용 시 계양역까지 한 정거장이며, 계양역에서 공항철도로 환승 시 서울역까지 30분대에 도착할 수 있다. 인접해 있는 원당대로 이용 시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서울외곽순환도로, 김포한강로,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로 빠르게 접근할 수 있어 서울 접근이 용이하다.

‘검단 금호어울림 센트럴’은 단지를 남향 및 판상형 위주로 배치해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했다. 특히 전 가구 공간활용도가 우수한 ‘어울림’만의 특화설계가 적용될 예정이다. 조경 면적 44.56%로 단지 절반가량을 녹지로 조성해 단지 환경이 쾌적하다.

  • 목록
  • 인쇄
  • 스크랩
  • PDF 다운
ⓒ 조선경제아이 & economy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