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프 프롬 퓨처캐스트 대표 미국 펜실베이니아대 와튼스쿨 경영학 석사, ‘최고 소비 권력 Z 세대가 온다’ 저자
제프 프롬 퓨처캐스트 대표
미국 펜실베이니아대 와튼스쿨 경영학 석사, ‘최고 소비 권력 Z 세대가 온다’ 저자

“현실감 있는 별종. 온전한 첫 번째 디지털 세대.” 브랜드 마케팅 전문 업체 퓨처캐스트의 제프 프롬(Jeff Fromm) 대표는 Z 세대(1997~2010년생)에 대해 이렇게 설명했다. 프롬 대표는 밀레니얼 세대(1981~96년생)와 Z 세대 등의 소비 트렌드를 분석하고 기업 마케팅 전략을 세우는 컨설턴트다. 미국 펜실베이니아대 와튼스쿨을 졸업한 후 25년 넘게 마케팅 컨설턴트로 활동 중이다. 프롬 대표는 “2001년 9·11테러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의 경기 침체기에 성장한 Z 세대는 성실하고 금전적 성취 등 보수적인 성향을 띤다”면서 “모바일·소셜 세대로, 정의·환경 등의 가치를 중요하게 여긴다”고 말했다. ‘이코노미조선’은 5월 18일 프롬 대표를 이메일로 인터뷰했다. 다음은 일문일답...

이용권 구매

일부 기사의 전문 보기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권을 구매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박용선 기자

  • 목록
  • 인쇄
  • 스크랩
  • PDF 다운
ⓒ 조선경제아이 & economychosun.com